쉐딩 현상만 겪고 머리가 안 날수도 있는 건가요?

 

 

 





쉐딩 현상은 약이 잘 든다는 전조증상이라고 하는데

저는 쉐딩 현상을 겪고도 머리가 자라지 않습니다.

 

아보다트를 복용한지 벌써 1년이 다되어 가는데도

탈모는 좋아질 생각을 안 하니 답답하네요.

 

 

 

 

 

얼마나 더 복용해야 좋아질까요?

 

아보다트를 복용하고 3-4개월쯤 머리가 가장 많이 빠졌고

그 이후로 조금씩 좋아지나 싶더니 되려 약을 먹기 전보다 못한 상태입니다...

 

병원에서는 그래도 꾸준히 먹으라는 말만하니 더 답답하네요.

약을 바꾸는게 좋을까요?

 

저처럼 쉐딩현상만 겪고 머리가 안나는 경우도 있나요?


 

 

  

 

 

 


아보다트 및 프로페시아와 같은 약물을 복용 시

초반에 기존에 있던 얇은 모발의 탈락이 일어나

탈모가 진행하는 것처럼 느껴지고 이렇게 빠진 모발은 모발의 생장주기 중

휴지기에 해당하는 3개월의 기간을 거친 후 새로 성장하게 됩니다.

 


 

 

  

이때 기존의 가는 모발이 아닌 보다 굵은 모발로 성장하게 됩니다.

이런 현상을 쉐딩현상이라고 합니다.

 

 

 

 

 

약물 복용 후 1~2년을 전후로 약효가 최고조에 이르게 되는데

약물을 복용한 환자 중 1%정도는 탈모가 진행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습니다.

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섣불리 약물을 완전히 끊는 것은 추천드리고 싶지 않습니다.

 

탈모가 진행되고 있는 상태라고 해도

진행속도가 낮아져 있는 경우 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현재로써 가장 알맞은 치료는

드시는 약을 바꿔보시는 것을 첫 번째로 시행해 볼 수 있겠고,

두번째로는 미녹시딜과 같은 외용제를 병행해보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.


 


 

 

 

 

 


Posted by 더모발

댓글을 달아 주세요